기사 메일전송
  • 기사등록 2021-04-30 09:51:36
기사수정

▲ LIG넥스원은 리버스 멘토링을 통해 조직 내 다양한 세대가 활발하게 소통하는 조직문화를 조성하고자 한다. (사진 출처: LIG넥스원)



LIG넥스원은 지난 4월 28일 MZ세대가 멘토가 되어 경영임원을 코칭하는 ‘리버스 멘토링(Reverse Mentoring)’ 프로그램을 본격 시행한다고 밝혔다.


관련해서 LIG넥스원은 지난 4월 27일 판교R&D센터에서 김지찬 대표를 비롯한 주요 경영임원과 멘토를 담당하는 1980년대~1990년대 구성원이 참석한 가운데, 첫 번째 ‘리버스 멘토링’ 모임을 가졌다.


앞으로 임원과 멘토들은 서로 팀을 이루어 ▲VR, 디지털 기기 등 최신 IT 트렌드 체험 ▲SNS 제작 및 운영 ▲성수동, 홍대, 샤로수길 등 핫 플레이스 방문 ▲2030 세대의 문화·관심사 공유 등의 활동을 진행하게 된다.


최근 국방·민수의 경계가 빠르게 허물어지고, 디지털 트랜스포메이션(DX)이 가속화되며 방산업계에도 뉴노멀 시대에 부합하는 소통 채널과 리더십의 확보는 중요한 과제로 대두되고 있다. 그에 따라 우주항공, 드론, 3D프린팅 등의 기술력 향상에 매진해온 LIG넥스원은 '리버스 멘토링'을 도입하게 됐다.


LIG넥스원은 이번 리버스 멘토링 프로그램이 경영진과 MZ세대 사원들이 서로를 이해하고, 조직의 변화와 발전의 방향을 함께 모색하는 계기가 될 것으로 기대하고 있다.


김지찬 LIG넥스원 대표는 “새롭게 시행되는 리버스 멘토링이 회사의 내일을 이끌 MZ세대를 더욱 깊이 이해하고, 서로가 함께 발전하는 계기가 되기를 기대한다.”고 전했다. 

0
기사수정

다른 곳에 퍼가실 때는 아래 고유 링크 주소를 출처로 사용해주세요.

http://www.blocktimestv.com/news/view.php?idx=5052444
기자프로필
프로필이미지
최신뉴스더보기
내부배너2
모바일 버전 바로가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