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 메일전송
  • 기사등록 2020-07-31 00:00:01
기사수정



정상호 델리오 대표, 가상자산 금융서비스..디파이(Defi) 클라우드 서비스 런칭

- 암호화폐 등 가상자산 렌딩, 예치 서비스 손쉽게 구축 가능

- 클라우드 서비스로 가상자산 금융서비스 확대


크립토 파이낸스 전문기업 델리오(대표 정상호)가 암호화폐 렌딩 및 예치 등 가상자산을 활용한 디파이(Defi) 서비스를 손쉽게 구축할 수 있도록 하는 ‘델리오 클라우드’ 본격 런칭했다.


델리오 클라우드(delio cloud)는 암호화폐 거래소, 지갑, 자산운용사 등의 사업자들이 쉽게 가상자산 디파이 서비스를 구축할 수 있도록 해준다. 


거래소와 같은 가상자산 금융 사업자가 델리오 클라우드 도입 시 ▲쉽고 빠른 렌딩 및 예치 서비스 구축 ▲렌딩 시 필요한 자금 확보 ▲렌딩금 입금에 따른 예치량 증가 및 외부자산 유입으로 인한 유동성 확대 ▲통합 관제를 통한 안정적인 자금운용 ▲사업자 수익쉐어에 따른 부가수익 창출 ▲가상자산 규제이슈 해소(Regulation risk) ▲담보물과 렌딩물 설정에 따른 다양한 투자기회 제공 ▲BP로 가상자산 디파이(defi) 연합생태계 참여 등의 장점이 있다고 밝혔다.


특히 델리오 클라우드는 도입이 간편하고 빠르며, 별도의 회원가입 없이 기존 거래소 아이디로 렌딩, 예치 등의 서비스를 받을 수 있으며 데이터 유실방지(Data Loss Prevention. DLP)와 신원확인 및 접근제어 관리(Identity and Access Management)를 통해 보안성을 강화하였다고 밝혔다.


현재 델리오 서비스는 빗썸 거래소를 통해 제공되고 있으며, 실제로 빗썸 회원들은 빗썸 회원 아이디로 델리오의 렌딩 및 예치 서비스를 이용하고 있다. 델리오 이용시 담보물을 델리오에 전송하는 것이 아니라 빗썸 거래소에 보관, 회원 본인 지갑에서 직접 확인할 수 있어 이용자들의 호평을 이끌어 내고 있다.


델리오 정상호 대표는 “델리오 클라우드는 프로그램 및 스마트컨트렉트를 통해 렌딩 프로세스의 자동화를 구현, 신청부터 대출금 입금까지 빠르고 안전하게 처리가 가능하다”며 “가상자산 서비스에 대한 기업들의 니즈(needs)가 높아져 가는 상황에서 가산자산 렌딩 및 예치 분야에서 선도기업인  델리오가 선보인 디파이 클라우드 서비스가 그 솔루션이 될 것”이라고 전했다. 


한편, 최근 암호화폐 시장은 디파이 프로젝트를 중심으로 확장되는 추세다. 디파이 정보제공 플랫폼 디파이 펄스에 따르면 디파이 프로토콜 락업 가치는 20억 달러(2조4천억원)을 넘어섰으며 코인원, 코인베이스, 바이낸스, 비트렉스 등 대형거래소들은 앞다투어 컴파운드(COMP) 토큰을 상장하고 있다.




ⓒ 4차산업혁명의 중심기술 블록체인밸리(Blockchain Valley), 블록타임스TV

0
기사수정

다른 곳에 퍼가실 때는 아래 고유 링크 주소를 출처로 사용해주세요.

http://www.blocktimestv.com/news/view.php?idx=15612
기자프로필
빗썸
기사본문 하단배너 이미지(채널)_2-1번…
블록체인홍보게시판링크
 ▷ Blockchain Leaders 더보기
모바일 버전 바로가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