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 메일전송
  • 기사등록 2021-07-21 16:41:07
기사수정



프로비트, 고객확인 및 내부통제 부문 집중 점검... 4주간 회계법인 관계자 상주


-       고객확인 부문 점검 끝내... 차주 중 내부통제 점검 마무리해 시스템 보완 예정


-       “회계법인 컨설팅 통해 AML 시스템 고도화... 지속적으로 모니터링 할 것” 



가상자산 거래소 프로비트(ProBit, 대표 도현수)는 삼덕회계법인을 통해 내부 통제 시스템 전반을 점검하고 고도화 컨설팅을 진행했다고 21일 밝혔다. 


이번 컨설팅은 프로비트의 현 AML 시스템에 대한 점검을 바탕으로 은행권 수준의 내부통제 시스템을 구축하기 위해 진행됐다. 삼덕회계법인 관계자는 지난 6월 2일부터 7월 1일까지 총 4주간 프로비트 사무실에 상주하며 ‘AML 고객확인’과 ‘AML 내부통제 구축’ 부문에 대해 집중 점검했다. 


AML 고객확인 점검 항목은 ▲적용 대상 ▲위험 평가 ▲이행 시기 ▲고객확인 및 검증 ▲제3자를 통한 고객확인 이행 ▲고위험군에 대한 강화된 고객확인 등 총 6가지이며, AML 내부통제는 ▲구성원별 역할 및 책임 ▲교육 및 연수 ▲직원알기제도에 대해 확인했다. 


프로비트는 이 중 AML 고객확인에 대해 현황 점검을 마치고 관련 시스템을 고도화했다. 내부통제 부문에 대한 컨설팅은 차주 중 마무리될 예정이다. 프로비트는 회계법인의 강도 높은 컨설팅을 바탕으로 업계 최고 수준의 자금세탁방지 시스템을 구축했다. 


도현수 프로비트 대표는 “이번 컨설팅을 통해 자금세탁방지 시스템을 은행권 수준으로 끌어올릴 수 있었다”며 “앞으로도 고객 분들이 믿고 이용할 수 있는 거래소가 될 수 있도록 AML 시스템에 대한 모니터링을 이어나갈 것”이라고 전했다. 


한편, 프로비트는 지난 6월 국내 최대 로펌인 김앤장법률사무소와 자문 계약을 체결해 특정금융거래정보법(특금법) 의무사항 이행 점검, AML 체제 구축 등 제반 활동에 대한 자문을 받아 법적, 제도적 보호 장치를 마련해 오고 있다. 또한, 지난 5월부터 블록체인 데이터 분석 기업 ‘체이널리시스’와 제휴해 실시간 부정거래 모니터링을 실시하고 있으며, 특금법 시행 이전부터 전체 가상자산의 70% ‘콜드 월렛’ 보관 및 하드웨어보안모듈(Hardware Security Module)을 통한 이중 암호화로 발생 가능한 모든 종류의 사고 위협으로부터 자산을 보호하고 있다.


Notice. 본 콘텐츠는 해당 일방의 보도자료로 해당 정보의 사실이 확인되었음을 뜻하는 것은 아니며 본지의 편집방향과 다를 수 있습니다. 



ⓒ 4차산업혁명의 중심기술 블록체인밸리(Blockchain Valley), 블록타임스TV

0
기사수정

다른 곳에 퍼가실 때는 아래 고유 링크 주소를 출처로 사용해주세요.

http://www.blocktimestv.com/news/view.php?idx=15757
기자프로필
빗썸
기사본문 하단배너 이미지(채널)_2-1번…
다스아카데미 우측
 ▷ Blockchain Leaders 더보기
다스아카데미 우측
모바일 버전 바로가기